2024.07.17 (수)

  • 흐림동두천 23.7℃
  • 흐림강릉 23.4℃
  • 흐림서울 24.7℃
  • 흐림대전 22.8℃
  • 흐림대구 23.1℃
  • 흐림울산 23.0℃
  • 흐림광주 24.8℃
  • 안개부산 23.2℃
  • 흐림고창 26.6℃
  • 구름많음제주 26.6℃
  • 흐림강화 24.9℃
  • 흐림보은 21.9℃
  • 흐림금산 22.3℃
  • 흐림강진군 24.0℃
  • 흐림경주시 23.0℃
  • 흐림거제 25.3℃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문화일반

이상일 용인특례시장, '제42회 대한민국연극제 용인' 본선 경연 작품 관람

7일, 백운무대 ‘오아시스 세탁소 습격사건’ 관람 통해 연극제 응원

 

[데일리엔뉴스 이승준 기자] 이상일 용인특례시장이 7일 오후 ‘제42회 대한민국연극제 용인’ 본선 경연 작품 ‘오아시스 세탁소 습격사건’을 관람했다.

 

용인문화예술원 마루홀 무대 위에 오른 이 작품은 전라남도 대표로 참가한 ‘백운무대’가 오아시스 세탁소에서 일어나는 이야기를 그렸다.

 

극단 ‘백운무대’는 1991년 직장인들이 모여 만든 전남 광양시의 유일한 연극단체로, 매년 지역민을 위한 연극 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이 시장은 ‘제42회 대한민국연극제 용인’에서 연출·연기 실력을 선보이는 극단들을 응원하기 위해 연극을 관람했다.

 

이상일 시장은 7월 15일 한국과 그리스의 합동 공연 ‘안티고네’도 직접 관람할 예정이다. 용인시평생학습관 큰어울마당에서 열리는 이 연극은 그리스의 비극 시인 ‘소포클레스’가 그리스 신화에 등장하는 ‘오이디푸스 왕’과 ’이오카스테‘ 사이에서 태어난 딸 ‘안티고네’의 이야기를 바탕으로 만든 작품이다.

 

그리스 연출가 ‘이아니스 파라스케보풀로스’가 국내 스탭진과 함께 연출하고, 치열한 오디션을 거쳐 선발된 한국의 배우들이 출연해 고대 그리스의 메시지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한다.

 

이상일 시장은 “대한민국 연극계 최고의 행사인 ‘제42회 대한민국연극제 용인’이 시민과 연극인 모두가 함께 즐기는 축제가 될 수 있도록 계속 응원하고 지원하겠다”며 “7월 16일 사상 처음으로 열리는 ‘제1회 대한민국 대학연극제’ 본선 경연에도 많은 시민이 무대 관람을 통해 대학생 연극인들을 응원해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6월 28일 개막식을 시작으로 7월 23일까지 진행되는 ‘제42회 대한민국연극제 용인’의 본선 무대는 7월 14일까지 총 16개 작품이 무대 위에 오른다. 7일까지는 9개 작품이 본선 무대를 끝마쳤고, 8일부터 14일까지 7개 작품이 무대 위에 오른다.

 

이어 용인에서 대한민국에서는 처음 열리는 ‘제1회 대한민국 대학연극제’는 7월 17일부터 22일까지 12개 팀이 본선 경연을 통해 화려한 무대를 선보일 예정이다.



인터뷰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