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3.04 (월)

  • 맑음동두천 -1.0℃
  • 맑음강릉 4.4℃
  • 맑음서울 1.3℃
  • 안개대전 1.8℃
  • 박무대구 3.1℃
  • 연무울산 6.3℃
  • 박무광주 5.3℃
  • 연무부산 8.4℃
  • 구름많음고창 1.7℃
  • 구름조금제주 9.8℃
  • 맑음강화 0.8℃
  • 구름많음보은 3.1℃
  • 맑음금산 2.5℃
  • 구름많음강진군 3.2℃
  • 구름많음경주시 2.7℃
  • 구름많음거제 7.2℃
기상청 제공
검색창 열기

문화일반

年 13만 원 문화누리카드, 2월부터 연말까지 사용 가능

 

[데일리엔뉴스 이종성 기자] 안산시(시장 이민근)는 취약계층의 문화여가생활을 지원하기 위한 2024년 문화누리카드의 발급 및 사용이 2월 1일부터 시작된다고 31일 밝혔다.

 

문화누리카드는 6세 이상(2018년 12월 31일 이전 출생)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계층을 대상으로 문화예술, 국내여행, 체육활동을 지원하는 공익사업으로 취약계층 삶의 질 향상과 문화 격차 완화를 목적으로 한다.

 

올해 지원금은 지난해보다 2만 원이 증액되어 1인당 13만 원을 지원받게 되며, 안산시 발급대상자는 3만 2천여 명으로 총예산액은 42억여 원이다.

 

카드 발급은 오는 11월 30일까지 가능하며, 동행정복지센터 또는 문화누리카드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사용기한은 올해 12월 31일까지이다.

 

문화누리카드는 전국의 문화누리카드 가맹점으로 등록된 곳에서 사용할 수 있으며, 안산시에는 현재 295개의 가맹점이 있다. 경기도는 이용자 맞춤형 기획프로그램을 운영하며, 카드 사용이 어려운 계층을 대상으로 수혜자 특성을 고려한 다양한 콘텐츠를 제공하고 있다.

 

이영분 문화관광과장은 “지원금의 확대로 취약계층의 문화예술 향유 기회가 커진 만큼, 대상자들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홍보하겠다”고 말했다.



인터뷰

더보기